삼성 로고 이미지입니다. 삼성 로고 이미지입니다.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 로고 이미지입니다.

DIT센터의 기구개발 직무를 담당하는 김홍진 님의 사진입니다.

DIT센터 - 기구개발

자동화 설비 등의 하드웨어를 개발하죠.

- 김홍진

  • Q. 본인의 직무에 대해 소개해주세요.

    삼성전자 DS부문에서 기계공학 전공자가 할 수 있는 일에 대해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저는 반도체 생산라인의 ‘공장 자동화 로봇’을 개발/운영하는 팀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반도체 생산라인이 고도화 될수록, 웨이퍼의 반송/저장 및 공정에 필요한 각종 물질 공급을 자동화 하는 것이 생산성 향상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됩니다. 저희는 다양한 자동화 로봇들을 직접 개발하고 있는데, 저는 각종 로봇의 기구 하드웨어 개발 분야 중에서 CAE(Computer Aided Engineering) 업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자동화 로봇 개발 과정에서 컴퓨터 시뮬레이션을 통해 설비 구조의 강건성 및 성능을 미리 시험해보는 업무입니다.

  • Q. 이 직무의 매력은 무엇인가요?

    자동화 로봇을 성공적으로 개발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전공을 가진 훌륭한 엔지니어들의 협력이 필수적입니다. 공통의 목표를 가지고 부서 내의 전장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개발자들과 유기적으로 소통하며 다양한 전공 분야의 지식을 넓히고 프로젝트를 수행해 나갈 수 있다는 점이 기구개발 직무의 큰 매력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 Q. 이 직무를 하며 가장 보람있었던 순간은 언제인가요?

    어린 시절 장래 희망이 '과학자'나 '발명가' 였어서 공학도가 된 사람 중 한명으로서, 동료들과 함께 직접 개발한 자동화 로봇들이 세계 최고의 반도체 생산라인에서 안정적으로 운영되는 모습을 지켜보고 있으면 개발 과정에서의 힘들었던 과정들을 깨끗이 잊을 수 있을만큼 보람을 느끼게 됩니다.

  • Q. 직무를 수행하는 데 필요한 '전공역량'은 무엇이 있나요?

    자동화 로봇을 설계/개발하는데 있어서는 기계공학의 기본인 4대 역학(고체역학, 동역학, 유체역학, 열역학)과 진동학, 메카트로닉스 등의 과목들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로봇을 성공적으로 개발하기 위해서 부서 내 전기/전자공학 전공자들과의 협업이 필수라고 말씀 드렸었는데요, 기구 개발자들도 센서, 전장 관련 분야에 대해 숙지하고 있다면 설계 업무 시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더불어 저희 부서에서는 특히 CAD나 시뮬레이션 툴을 많이 다루는데, 꼭 저희 회사에서 사용하는 툴이 아니더라도 학부에서 배울 수 있는 유사한 툴의 활용법을 잘 익혀 놓으면 업무를 빠르게 배울 수 있습니다.

  • Q. 이 직무에서 일하기를 꿈꾸는 후배들에게 조언 부탁드립니다.

    기계과니까 코딩은 필요 없겠지’라는 생각으로, 본인의 역량 범위에 경계선을 그어 버리지 않는 오픈 마인드가 필요합니다. 실제 업무 환경은 학창 시절 전공 분야 보다는 경계선이 명확하지 않기 때문이죠. 다른 부서와 협업을 하는 일도 많고, 협업을 위해 생소한 분야의 업무를 숙지해야 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새로운 분야에 대해 호기심을 가지고, 꾸준히 탐구하는 열정적인 후배님들! 삼성전자 DS부문에 지원하셔서 함께 성장하는 미래로 이어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DIT센터 – 기구개발 소개